전국 최대 이색 자전거 박물관, 자전거문화센터

 


   전 세계적으로 저탄소 녹색성장이 강조되고 있는 요즈음, 자전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우리 시에 전국 기초자치단체로는 최초이자 최대 규모로 ‘자전거문화센터’가 오픈해 화제다.

 

  오정구 오정대공원에 위치한 자전거문화센터는 지상 2층 9백여㎡ 규모로 총사업비 17억원이 투자돼 지난 4월 19일 준공됐다. 센터 광장에는 김창섭(전 예총지부장)씨가 제작한 높이 9m의 거대한 자전거 상징조형물이 설치되어 있으며 자전거문화센터 1층에는 자전거영상관, 자전거전시관, 자전거대여소가 2층에는 자전거체험관, 환경관, 자전거도서실, 4D입체영상관을 갖추고 있다.

 

  관람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주말 · 공휴일은 오후 6시까지로, 관람객들은 자전거와 관련된 모든 정보와 자료의 공유는 물론 자전거에 대한 다양한 이해와 자전거 무료 대여를 통해 체험을 경험할 수 있다.


 자전거문화센터 주요 전시품으로는 최초의 자전거인 드라이지네, 맥밀런 등의 7종류를 전시하고 있으며, 초기형 자전거와 고전형 이색자전거로 오디너리형, 삼륜형, 텐덤형, 미니하이휠등과 국내 · 외 이색자전거인 리컴번트형, 전기자전거, 상체자전거 등 쉽게 볼 수 없는 귀중하고 특이한 자전거 34대가 있다.

 


전시는 물론, 다양한 체험 등 볼거리 가득

 1층의 자전거 영상관에서는 관람객들이 초기형 자전거 타는 모습의 재미있는 영상을 보며 자전거 역사를 상세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2층의 체험관, 환경관에서는 발전형 자전거 체험으로 자전거의 원리를 이해할 수 있고, 자전거 프레임과, 브레이크등 부위별 자전거 부품을 상세하게 구분하여 볼 수 있다.

 

  특히 4D입체영상 체험관에서는 그동안의 단순한 입체 영상만으로 일반화됐던 영상 체험방식에서 탈피한 4D입체 방식의 라이딩 머신이 수중세계에서부터 우주세계, 공룡세계를 경험토록 해 자전거에 대한 스릴을 더할 수 있게 했다.

 

  아울러 도서실에는 자전거와 관련된 모든 도서가 비치돼 자전거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다.

 

  부천시는 자전거문화센터 관람뿐 아니라 자전거를 못 타는 사람들을 위해 몇 일만 수강하면 자전거를 탈 수 있는 ‘초급자 자전거교실’과 ‘지도자과정 자전거교육’ 등의 자전거 교육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하고 있다.

 

  또한 어린이 면허시험장을 운영 어린이에게 자전거면허증을 수여, 자전거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유도하는 한편, 자전거와 관련된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이색자전거 시승체험 등을 마련, 새로운 자전거문화를 창출할 계획이다.

자전거문화센터 정보

 

 ◇ 위   치 : 오정구 오정동 2-1 자전거문화센터(오정구청 뒤편)

◇ 오시는길 : 지하철 1호선 소사역에서 95번 버스로 환승 오정구청 하차 도보 3분 / 차량이용시 부천IC에서 오정구청 방향 15분

◇ 입 장 료 : 무료

◇ 이용시간 : 10:00~18:00 / 월요일 휴관

◇ 문    의 : 자전거문화센터 ☎ 070-7733-7005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